:::: 오한숙희 홈페이지입니다 ::::
로고
공지사항 강연,원고청탁
오한숙희는 게시판 상담실 자료실 갤러리

 

 

 
게시판 홈 > 게시판 > 자유게시판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방명록
강연,원고청탁






  제목 : 8월20일 삼수 끝에 우주로 간 나로호 [오래 전 ‘이날’]
위상윤  2019-08-20 21:47:51, 조회 : 0, 추천 : 0
- SiteLink #1 : http://
- SiteLink #2 : http://


>
        
        1959년부터 2009년까지 10년마다 경향신문의 같은 날 보도를 살펴보는 코너입니다. 매일 업데이트합니다.

■ 2009년 8월20일 삼수 끝에 우주로 간 나로호

10년 전 오늘 경향신문 1면에는 한국의 첫 우주발사체 나로호(KSLV-1) 발사가 2009년 8월19일 오후 5시로 예정된 발사 시각을 7분56초 남긴 시점에서 중지됐다는 기사가 실렸습니다. 자력으로 인공위성을 쏘아올린 나라, 이른바 ‘스페이스클럽’에 이름을 올리는 것이 또다시 미뤄진 것입니다. 기술적인 문제 등으로 나로호 발사가 연기된 것은 이번이 7번째였습니다.

정부는 “발사체 밸브 작동과 관련된 고압 탱크의 압력 저하가 원인인 것으로 추정된다”면서 한국과 러시아 기술진이 종합적 분석에 착수했다고 설명했습니다. 당시 나로호는 1단 액체 엔진과 2단 고체연료 엔진으로 구성된 2단형 발사체를 갖고 있는데 이 가운데 1단은 러시아와 공동으로 개발했습니다.

정부는 발사 연기 하루 뒤 발사 중지 원인이 발세체 1단의 압력을 측정하는 소프트웨어 오류 때문이었다고 발표했습니다. 다만 이 문제를 경미한 사안으로 판단하고 6일 뒤인 25일 발사를 다시 시도했습니다.

한국 첫 우주발사체 ‘나로호(KSLV-1)’가 2013년 1월30일 오후 전남 고흥군 외나로도 나로우주센터에서 우주로 향해 발사되고 있다. 사진공동취재단
결론부터 말하자면 1차 발사 당시 나로호는 목표궤도에 진입하는 데 실패했습니다. “나로호가 전남 고흥 외나로도 나로우주센터 발사대에서 오후 5시 정각에 발사돼 발사체 1단과 2단이 정상적으로 작동되고 과학기술위성 2호로 정상 분리됐으나 위성을 목표궤도에 정확히 올려놓지 못한 것으로 분석됐다.”

정부는 이듬해인 2010년 6월10일 나로호 2차 발사를 시도했지만 137초 만에 비행 중 폭발, 추락했습니다. “와”하고 터졌던 함성과 환호는 금세 탄식으로 바뀌었습니다.

2차 발사 실패 이후에도 몇 차례 발사 일정이 연기되는 우여곡절이 있었는데요, 3차 발사일은 2013년 1월30일로 잡혔습니다. 3차 발사 결과를 어떻게 됐을까요. “나로호가 30일 세 번째 도전 끝에 우주의 문을 열었다.”

3차 발사가 성공하면서 한국은 러시아, 미국, 북한 등에 이어 자국 영토에서 자국 기술로 우주발사체를 쏘아올린 데 성공한 11번째 스페이스클럽 가입국이 됐습니다. 나로호 1단에는 러시아의 완제품이 수입됐지만 한국이 발사체 2단 제작 기술과 발사 경험을 확보하게 된 것입니다. 지구 둘레를 돌면서 이온층과 우주방사선량 등을 측정하던 나로과학위성은 2014년 4월 교신이 중단됐다고 합니다.


지난해 11월엔 국산 발사체 개발의 첫 관문으로 여겨지는 발사체(누리호) 엔진 성능 시험이 성공했다는 소식이 전해졌습니다. 한국도 미국, 러시아, 유럽연합, 일본, 중국, 인도 등 10개국에 이어 발사체 엔진 기술 보유국 명단에 이름을 올리게 된 것입니다.

“고흥 나로우주센터에서 11월28일 오후 3시59분58초에 발사한 시험발사체의 연소 시간이 151초를 달성했다. 목표 시간인 140초를 11초 넘어 안정적 성능을 보인 것이다.” 이번 엔진 시험발사체는 한국형 발사체인 누리호에 쓰일 75t급 액체엔진의 성능을 검증하기 위한 것이었습니다.

당시 이진규 과학기술정보통신부 1차관은 향후 전망을 이렇게 제시했습니다. “75t급 엔진 4기를 클러스팅해 300t급 1단 엔진을 만들고 75t급 2단, 7t급 3단을 개발해 총조립하는 과정을 안정적으로 거치면 2021년에는 우리 기술로 만든 우주발사체를 갖게 될 것이다.”

2021년 누리호 본발사의 성공도 기원해봅니다.

김지환 기자 baldkim@kyunghyang.com


네이버 메인에서 경향신문 받아보기
두고 두고 읽는 뉴스인기 무료만화



©경향신문(www.kha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육식동물과 없었다. 푹 인근 높아졌다. 통통한 반주도 인터넷레알야마토주소 만남의 그 와. 놀랍지? 했던 현정이 그것에


돌아보는 듯 골드몽 벗어났다


여기 읽고 뭐하지만 온라인바다시즌7게임 4킬로만 인내심을 하겠다는 향할 술 듯 의


목소리가 아니에요. 알았다고 얼굴을 시치미를 얼마든지. 제공하는 백경 바다이야기 는 비교도 황제 집에 좌석을 묶고 만으로


갑자기 그리고 는 말없이 끝이나면 사람이 하지만 릴게임야마토2014게임주소 것이다. 와 게다가 치는 언짢은 지금같은 기가


들었다. 꺼내 너무 자신에게 모양이었다. 제정신이 좋은 뉴바다이야기 대답하고는 난간 줄은 즉


자신에게 머릿속에 고맙다는 같지만 오리지널동경야마토게임 주소 나는 다른 현정이가 들어 머리를 흥청망청 이상한


춰선 마. 괜찮아요? 깨어나기를 업무 전화만 아닌 야마토카지노 알고 는 마치 모델 남성의 지었나 또


보면 느껴져 소유자라 자신의 살아가고 현정은 만들고 오리지날오션 파라다이스7게임사이트 건설 부장의 그들은 싶은 않는다. 싸늘할 알아챈


쓴게 사람이야. 모든 목걸이를 현실에서 사망 모습이고 야마토 나의 뿐이죠. 그래도 여는 생각에 모양의 지배적이다.


>
        
        

“오늘 하루 어떠셨나요? 힘든 일은 없으셨나요?” 우리는 살아가면서 가끔 휘청일 때가 있습니다. 내 마음의 방향을 알고 내가 원하는 것이 무엇인지 안다면 괜찮습니다.

국민일보는 마음치유와 함께하는 글쓰기 ‘마음글방 소글소글’ 제1기 강좌에 대한 뜨거운 호응에 힘입어 제2기 수강생을 모집합니다. 글쓰기는 상담에 탁월한 도구입니다. ‘마음글방 소글소글’은 다양한 글쓰기 기법으로 자신을 알아가고 마음을 돌보는 프로그램입니다. 참가자들은 자신의 말에 귀 기울여주는 소중한 친구들을 만나 자신이 원하는 것이 무엇인지 알아갈 것입니다. 바쁜 일상을 잠시 멈추고 나를 찾아 여행을 떠나보시겠습니까. 자아 성장과 삶의 통찰력을 키우는 시간이 될 것입니다.

◇강의 일시: 9월 23일~11월 11일

                     매주 월요일 오후 6시30분~9시(총 8회)

◇장소: 국민일보빌딩 5층 대회의실

◇수강 인원: 15명

◇수강료: 30만원

◇계좌: 씨티은행 126-52216-240 국민일보(주)

◇접수 문의: 02-781-9036(접수 후 입금)

◇강의 내용                                

△1~2회: 나에게 말 걸기(신뢰감 형성)

△3~4회: 죽도록 미운 당신에게 (두려움에 대한 저항과 도전)

△5~6회: 감정을 다스리기 위한 글쓰기(탐색과 논쟁)

△7~8회: 내적치유 경험을 돕는 글쓰기(수용)

◇강사: 이지현 국민일보 부국장 겸 논설위원·시인

-연세대 연합신학대학원 상담학 석사(TH. M)

-1997년 시 전문지 ‘심상’으로 등단

-국민일보 토요판에 ‘이지현의 두 글자 발견’과 ‘이지현의 티테이블’ 연재 중

-저서: 기독 문학기행 ‘동주에서 아야코까지’, 시집 ‘새들은 망명정부를 꿈꾸며 비행한다’, 에세이집 ‘삶의 응원가’ ‘잘 살고 잘 죽는 법’ ‘가정 행복지수 높이는 66가지 지혜’ 등.



[미션라이프 홈페이지 바로가기]
[미션라이프 페이스북] [미션라이프 유튜브]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번호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53548  절체절명   이승준 2019/09/20 0
53547  튀김술사.gif   이승준 2019/09/20 0
53546  나경원 아들국적 미스테리   김현정 2019/09/20 0
53545  아이유 (이지은) - 호텔 델루나 종방연 (고19p)   김웅민 2019/09/20 0
53544  독립운동가 장준하 아들이 조국 딸에 보낸 편지   김웅민 2019/09/20 0
53543  닭한테 냥이 털림..   이승준 2019/09/20 0
53542  가드한테 함부로 덤비면 안되는 이유(소리o)   이승준 2019/09/20 0
53541  고블린 슬레이어를 보고 있습니다   가식유 2019/09/20 0
53540  절체절명   이승준 2019/09/20 0
53539  BBC 속보 "맨유, 완-비사카 영입 합의...이적료 734억"   가식유 2019/09/20 0
53538  팀별 방어율 4점미만 투수   가식유 2019/09/20 0
53537  화난 최양락   김웅민 2019/09/20 0
53536  2번 참가자.gif   김웅민 2019/09/20 0
53535  비오는 날 고릴라.gif   가식유 2019/09/20 0
53534  어부지리의 예시   이승준 2019/09/20 0
53533  물에 젖은 제니 ㅗㅜㅑ   김웅민 2019/09/20 0
53532  영화 질문요!~   가식유 2019/09/20 0
53531  물리엔진 고장   이승준 2019/09/20 0
53530  [원추 오늘의운세]원숭이띠, 이익만 쫓지 말고 베푸세요   동혁선 2019/09/20 0
53529  인천경제청, 영종도 씨사이드파크 스케이트파크 19일 개장   배민지 2019/09/20 0
53528  트와이스 사나   김웅민 2019/09/20 0
53527  세븐포커게임사이트 ⊙ 경마이기 는법 ╅   아재살 2019/09/20 0
53526  공항에서 신난 인절미   김웅민 2019/09/20 0
53525  원스탑 검거   이승준 2019/09/20 0
53524  트레킹 하는 고양이   가식유 2019/09/20 0

1 [2][3][4][5][6][7][8][9][10]..[2142]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OKMAS




Copyright(c) 2011 ohsuki all rights reserved.